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현재 위치

ROUTINE

게시판 상세
제목 2019년 9월 문경 오미자 수확 스토리
작성자 시오리스 (ip:)
  • 작성일 2019-09-17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109
  • 평점 0점



오미자는 오미자나무의 열매로 지름 약 1cm의 짙은 붉은 빛깔을 가지고 있습니다.

단맛·신맛·쓴맛·짠맛·매운맛을 느낄 수 있어 오미자라고 불립니다.


한약재로도 사용되는 오미자는 여름에는 시원하게, 겨울에는 따뜻한

전통 차로 또는 독특한 색과 맛을 내는 음식으로 만들어 먹기도 합니다.





시오리스의 #제철화장품 원료로 사용되는 오미자는 9월 한 달 간 열매를 맺어 수확할 수 있습니다.

시오리스가 직접 방문한 문경 유기농 농장 전경입니다.


시오리스는 우리나라 원료 중에서도 특히 유기농 원료를 고집합니다. 화학 농약 뿐만 아니라 밭에

뿌려지는 화학비료 또한 우리 건강에 영향을 끼칠 수 있기 때문입니다. 유기농 원료는 또한 자연을

살리는 일이기도 합니다.


3년 이상 농약과 화학 비료를 사용하지 않은 토양에서만 유기농 인증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.

그래서 문경 오미자 농장 흙에는 지렁이를 흔하게 볼 수 있습니다.



유기농 농산물은 정부에 의해 엄격히 관리가 됩니다. 해마다 실사를 해야 하기에 쉽지 않습니다.


"유기농 재배는 유기농 재배 기준에 의해 화학농약과 화학비료를 전혀 사용할 수 없으며,

화학농약 대신 양파, 돼지감자 등 식물 추출액과 광물성 유황을 사용하며, 화학비료 대신

식물성 자가제조 퇴비 또는 식물성 공시인증을 퇴비와 유박을 이용하였습니다."

[출처]자연을 닮은 오미자 자오원 블로그 중에서


화학 농약을 사용하지 않기에 병해충에 약할 수 밖에 없으며, 화학 비료를 사용하지 않아

일반 농산물에 비해 크기가 작기도 합니다. 그럼에도 불구하고 유기농 재배에 대한 고집으로

7년간 농사를 이어 나가시는 농부님이 존경스럽습니다.



2019년 9월 5일, 첫 오미자 수확을 하였습니다. 아직 덜 익은 열매도 있기에 손으로 직접 따야 합니다.




수확한 열매에서 한 번 더 선별하는 과정을 거칩니다.



이렇게 선별된 오미자 생과는 시오리스 제조 시설로 옮겨지고 바로 열추출 방식으로 추출물을 만듭니다.



갓 추출한 오미자입니다. 생과라서 그런지 색이 짙고 예쁘네요.

방금 추출한 오미자로 어 카밍 데이 앰플을 만들어 봤습니다.



화학 색소를 사용하지 않고 오미자추출물에서 나는 원색 그대로입니다.

향도 오미자차에서 나는 것처럼 달콤하면서 상큼한 향이 납니다.



2019년에 제조하는 앰플은 진정 기능을 좀 더 강화하기 위해 병풀추출물을 1%에서 5%로,

제주 카렌듈라추출물을 2%에서 4%로 함량을 높였습니다. 트레할로오스 또한 1%로 함량을

늘려 보습을 강화시켰습니다.


업그레이드 된 시오리스 어 카밍 데이 앰플은 곧 홈페이지에서 만나실 수 있습니다.


감사합니다:)




첨부파일 11.jpg
비밀번호 *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
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

수정 취소

/ byte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비밀번호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*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TOP
닫기
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
본 사이트에 게시되어 있는 이메일 주소가 '이메일 주소 수집 프로그램'이나, 그밖의 기술적 장치를 사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, 이를 위반시 [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] 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.